데미염색약

울산 주상복합 아파트 화재 원인과 대책은? / YTN

페이지 정보

작성자 YTN news 작성일20-10-08 00:00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 진행 : 장원석 앵커
■ 출연 : 염건웅 / 유원대 경찰소방행정학부 교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울산의 33층 주상복합아파트에서 발생한 대형 화재는 13시간이 지나서야 초진이 완료됐지만 여전히 잔불 정리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사망자가 1명도 없는 등 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전문가와 함께 화재 원인과 대책을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염건웅 유원대 경찰소방행정학 교수와 함께하겠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어젯밤 11시 조금 넘어서 불이 시작됐거든요. 그런데 소방 당국에 따르면 오늘 낮에 12시 35분에 초진이 완료됐다고 밝혔습니다. 왜 이렇게 오래 걸렸다고 보시는지요?

[염건웅]
일단 어제 오후 11시 10분경쯤에 발화가 됐고요. 오늘 진화가 다 완료가 됐다. 그러니까 초진이 완료됐다라고 표현을 하고 있거든요.

불길을 통제할 수 있고 연소 확대 우려가 없는 단계이기 때문에 그렇게 발표를 했는데 이게 13시간 이상 걸렸다는 것은 왜 이렇게 오래 걸렸을까. 어제 화재 특성을 보면 될 것 같아요.

이게 지금 건물이 초고층 건물이다 보니까 대응하기가 굉장히 어려운 단계였다는 거죠. 그러니까 고가사다리차가 닿지 않는 범위까지 불길이 번졌었고요. 또 중요한 것은 어제 강풍이 굉장히 심하게 불었다는 거죠.

어제 15m의 강풍이 불 정도이기 때문에 거기 보면 화재가 발생한 건물 외에 간선도로 10차선 떨어져 있는 그 앞 대형마트까지 불티가 튀어서 거기 옥상에도, 대형마트 옥상에도 불이 나서 거기도 진화를 했던 흔적들이 있고 주변에 있는 다른 건물들에도 화재 이후에 잔여문들이 떨어지면서 화재가 옮겨붙었던 그런 것들도 봤을 때 결국은 강한 바람이 화재를 급속도로 확산시키는 원인이 되었고 또 진화장비가, 고가사다리가 70m까지밖에 닿지 않는데 당시에는 또 그 장비가 바로 출동하지도 못했던 그런 상황입니다.

그래서 또 진화에 상당히 어려움을 겪지 않았을까라고 보여지고 있는 부분입니다.

[앵커]
지금도 바람이 계속 불고 있을 텐데 어쨌든 더 번질 가능성은 적은 건가요?

[염건웅]
네, 강풍이 내일까지 심하다고 기상예보에 나와 있어요. 그래서 아직까지는 현장에는 강풍이 많이 불 것으로 예상이 되지만 그래도 야간에 비해서는 낮에 강풍이 조금 덜 불기 때문에 좀 안심할 단계가 되지 않았을까.

그리고 특히 소방 당국에서 밝혔듯이 주불은 이미 다 진화를 한 상태입니다. 특히 어제 화재의 원인이 되었던 외장재를 따라서 벽을 타고 올라가던 그 화재는 이미 다 진화가 된 상태고요.

아마 내부에 있는 불씨들이 남아있을 가능성이 있거든요. 그러니까 집 곳곳에, 또는 복도, 계단 등에 남아있는 그런 잔여 불들을 제거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는 그런 상태일 겁니다.

왜냐하면 작은 불씨 하나가 다시 살아나서 또 화재로 이어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그런데요. 그런데 다행히 또 어제의 화재를 보면 외장재를 타고 가서 불이 급속도로 확산되었는데 아마 소방 당국에서 곳곳에 아마 방화선을 구축했었을 거예요.

층마다 외장재로만 타고 올라가고 있던 불이었기 때문에 안으로, 주거 지역으로 불이 침투하지 않게 방지를 하기 위해서 방화선을 곳곳에 구축을 해 놓고서 차단했기 때문에 어제 화재를 봤을 때는 결국 외벽 쪽으로만 화재가 급속도로 확산되는 그런 성향을 볼 수가 있었던 거죠.

[앵커]
33층짜리 고층 건물입니다. 그러다 보니까 아래에서 위로 불이 올라가는 특성을 보였는데 그러면 ...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1009152435493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215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noise.pe.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